×

We use cookies to help make LingQ better. By visiting the site, you agree to our cookie policy.


image

Pachinko ⎟ Min Jin Lee ⎟ 파친코 ⟨2018 번역, 이미정 옮김⟩, 파친코 ⎟ Book 1. 고향 ⎟ 젊은 목사, 이삭 (1932년 11월)

파친코 ⎟ Book 1. 고향 ⎟ 젊은 목사, 이삭 (1932년 11월)

🎵

파친코. Book 1. 고향. 젊은 목사, 이삭.

동이 뜨자 정 씨 형제들이 돌아왔다.

뚱보는 방에 잠들어 있는 새로운 하숙인을 단번에 발견했다. 뚱보가 양진에게 씩 웃으며 말했다.

"아짐씨처럼 부지런히 일하는 사람이 이렇게 성공하니까 내가 다거시기하니 기쁘당께요. 아짐씨 요리 솜씨가 부자들 귀에까지 들어갔는갑소잉. 이렇게 일본인 손님도 다 받고잉! 저 사람한테는 우리 가난뱅이들 방세의 세 배는 받았지라?"

선자가 뚱보를 보며 고개를 가로저었지만 뚱보는 알아차리지 못했다. 뚱보는 이삭의 양복 옆에 걸린 넥타이를 만지작거렸다.

"이건 양반네들이 대단한 사람 티 내려고 목에 두르는 거 아니당가?" 올가미 맹키로 생겼는디. 이걸를 이래 자세히 보는 거는 처음이여! 와, 허벌나게 부드럽네잉!" 막내 뚱보가 이삭의 넥타이를 수염에 대고 문질렀다. "실크인가 보드라고. 진짜 실크 올가미야!" 뚱보가 시끄럽게 웃었지만 이삭은 꼼짝도 하지 않았다.

"뚱보야, 만지지 말드라고." 곰보가 엄한 목소리로 말했다. 큰형의 얼굴에는 얽은 자국이 있었고, 화를 내자 군대군대 움푹 팬 얼굴이 붉어졌다. 아버지가 돌아가신 이후로 큰형이 두 동생을 보살펴 왔다.

뚱보가 넥타이를 내려놓고 멋쩍은 표정을 지었다. 뚱보는 곰보 형의 화를 돋우고 쉽지 않았다. 정 씨 형제들은 목욕을 하고 식사를 한 후 모두 잠에 빠져들었다. 그들 옆에서 계속 잠들어 있던 새로운 하숙인이 이제 잠에서 살짝 깼는지 숨죽인 기침 소리가 이어졌다.

양진은 부엌으로 가서 식모들에게 새 하숙인이 깨어나면 따뜻한 식사부터 챙겨주라고 말해두었다. 선자는 부엌 구석에 웅크리고 앉아 고구마를 북북 문질러 씻고 있었다. 엄마가 들어오던 나가든 고개조차 들지 않았다. 지난 한 주 동안 두 사람은 필요할 때만 이야기를 했다. 식모들은 선자가 왜 저렇게 조용해졌는지 알 수 없었다.

오후 늦게 정 씨 형제들이 일어나 다시 식사를 하고, 배 타기 전에 담배를 사러 간다고 나갔다. 저녁 교대 하숙인들은 아직 돌아오지 않아서 한두 시간 동안 하숙집이 조용했다. 바닷바람이 숨구멍이 많은 벽과 창 가장자리를 뚫고 들어와 방과 방 사이의 짧은 복도가 꽤 쌀쌀했다.

양진은 여자들이 잠자는 아늑한 방의 따뜻한 아랫목에 양반다리를 하고 앉아 있었다. 대여섯 벌은 되는 하숙인들의 낡은 바지 더미 가운데 한 벌을 수선하는 중이었다. 남자들 옷을 깨끗하게 빨지 못하는 경우도 종종 있었지만, 남자들은 돈을 아주 적게 내서 그런지 별로 신경 쓰지 않았다.

"뭐, 또 더러워질 텐데요잉." 뚱보는 이렇게 푸념했지만 형들은 깨끗한 옷을 더 좋아했다. 양진은 빨래를 하고 나서 할 수 있는 한 옷을 수선했다. 적어도 일 년에 한 번은 더 이상 수선하거나 깨끗하게 빨수 없는 셔츠와 윗도리의 깃을 갈았다. 새로 온 하숙인이 기침을 할 때마다 옷더미에 파묻힌 양진의 고개가 올라갔다. 양진은 바닥 청소를 하고 있는 딸보다 바느질에 더 집중하려고 애썼다. 노란색 파라핀 지를 깔아놓은 바닥은 짧은 빗자루로 하루에 두 번 쓸고 나서 깨끗한 걸레로 닦았다.

그때 현관문이 천천히 열려서 양진과 선자가 동시에 고개를 들었다. 석탄 배달부, 준이 돈을 받으러 온 것이었다.

양진이 일어나서 나갔다. 선자는 고개를 까닥하고는 다시 청소를 했다.

"아지매는 좀 어떠십니꺼?" 양진이 물었다. 석탄 배달부의 아내는 위가 좋지 않아서 몸져눕는 경우가 잦았다.

"오늘 아침에는 일찍 일나드만 시장 나갔다 아입나꺼. 잠시도 돈을 안 벌고는 못 살겠는 모냥이지예.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가 잘 아시잖아예." 준이 자랑스럽게 말했다.

"아저씨는 참 운도 좋소." 양진이 지갑을 꺼내서 석탄 값을 치렀다.

"아지매요, 손님들이 다 아지매 같으면 저는 배를 곯을 일이 없을 낍니더. 항상 이래 제날짜에 값을 치러주시니." 준이 이 즐겁게 껄껄 웃었다.

양진도 미소를 지었다. 매주 준은 석탄 값을 제때 치르는 사람이 없다고 불평했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먹을 것을 줄여 가며 석탄 값을 마련했다. 올겨울은 너무 추워서 석탄 없이는 지낼 수 없었다. 약간 뚱뚱한 석탄 배달부는 수금을 하러 다니면서 물 한 사발과 간식을 얻어먹었다. 그러니 이렇게 식량이 귀할 때에도 절대 굶을 일이 없었다. 그의 아내는 시장에서 미역을 잘 팔아 많은 돈을 벌었다.

"저짝에 아래쪽에 사는 못되처먹은 이가 놈이 돈을 토해 내지를 않아가지고 . . . ."

"어째 만사가 다 쉽게 풀리겠십니꺼. 다들 어려운 일은 있다 아입니꺼."

"마, 그렇기는 해도. 그래도 아지매는 갱상도 최고의 요리사라서 하숙집에 손님들을 가득하다 아입니꺼. 목사님도 지금 여 계시지예? 목사님이 잘 곳은 있든가예? 아지매 도미 요리가 부산에서 최고라고 제가 목사님한테 말씀드렸거든예." 준은 다음 집으로 가기 전에 뭔가 얻어먹을 수 있을까 싶어 코를 킁킁거렸지만 맛있는 냄새는 나지 않았다.

양진은 딸을 흘낏 돌아보았다. 선자는 바닥 청소를 그만두고 석탄 배달부에게 먹을 것을 챙겨 주려고 부엌으로 갔다.

"근데 그 젊은 목사님이 10년 전에 여기 묵었던 자기 형님한테서 아지매 요리 솜씨를 들었다 카든데 알고 계셨십니꺼? 역시 가슴보다는 배를 채워 줘야 한다니까요!"

"목사님?" 양진이 어리둥절한 표정을 지었다.

"그 젊은 목사님은 북쪽에서 왔다가 카데요. 어젯밤에 아지매 집을 찾아서 거리를 헤매고 계시드라꼬예. 백이삭이라꼬. 훤칠하이 잘생깄데예. 제가 아지매 집 보여주고 들릴라꼬 그캤는데 조가 놈한테 가야 했거든예. 조가 놈이 한 달을 요리조리 피하드마는 드디어 돈을 준다 캐가지고 . . . ."

"아 . . . . "

어쨌든 제가 그 목사님한테 집사람 위가 안 좋은데 너무 열심히 일한다 카니까 그 목사님이 당장 기도를 해주겠다 카면서 고개를 숙이고 눈을 감데예. 그 쭝얼거리는 소리를 믿는 건 아니지만 뭐 해가 되는 것 같진는 않더라고예. 그 목사님 윽시로 잘생깄지예? 오늘 간 다 컵디까? 인사해야 하는데."

선자가 따뜻한 보리차 한 잔과 김이 모락모락 나는 고구마를 그릇에 담아 가져왔다. 석탄 배달부 는 바닥의 방석에 털썩 주저앉아 따뜻한 고구마를 게걸스럽게 먹어치웠다. 조심스럽게 고구마를 씹어 먹으면서 그는 다시 말을 꺼내기 시작했다.

"오늘 아침에 집사람한테 몸이 좀 어떤가 물었는데 집사람이 그래 나쁘지 않다 카면서 일하러 갔다 아입니꺼! 그 목사님 기도 덕분인지도 모르겠네예. 하!"

"가톨릭 신자라 캅디꺼?" 양진은 준의 말을 그렇게 자주 끊고 싶지 않았지만 몇 시간이나 쉬지 않고 떠들어댈 수 있는 중과 이야기를 나누려면 어쩔 도리가 없었다. 남편은 항상 준이 남자치고는 말이 너무 많다고 말하곤 했다. "신부라예?"

"아니라예. 그거랑은 좀 다릅니더. 백 목사님은 개신교라예. 결혼할 수 있는 성직자. 행님이 사는 오사카로 간다고 카던데예. 그 행님 이라는 사람은 만난 기억이 없네예." 준은 또 고구마를 먹고 보리차를 홀짝거렸다.

양진이 틈을 타서 끼어들기 전에 준이 또 말을 이어나갔다. "히로히또 그 새끼가 우리나라를 집어 삼키드만 이 땅하고 쌀, 생선을 다 훔쳐 갔지예. 인자는 젊은이들까지 빼앗아가고 있으니." 준이 한숨을 쉬고 고구마를 한 입 더 베어 물었다. "일본으로 가는 젊은 놈들을 탓 하는 건 아입니더. 이 땅에서는 돈을 벌 수가 없으니까 별 수가 없지 예. 저는 너무 늦었지만 머스마가 있었으면 . . . ." 준은 아들이 없었기 때문에 잠시 말을 멈추고 슬픔에 잠겼다. "하와이로 보냈을 낍니더. 거기서 집사람네 똑똑한 조카가 설탕 농장을 하고 있거든예. 일이야 힘들다 카지만 뭐 어떻십니꺼? 저 후레자식들 밑에서 일 안 해도 되니까 된 거 아입니꺼. 요전날 항구에 갔더니마는 그 개자식들이 저한테 뭐라 캤는가 아십니꺼? 제가 . . . . "

양진은 준의 욕설에 얼굴을 찌푸렸다. 집이 좁아서 부엌에 있는 여자들과 지금은 방을 닦고 있는 선자도 준의 이야기를 다 들을 수 있었다. 다들 준의 이야기에 귀를 쫑긋 세우고 있을 타였다.

"보리차 좀 더 주실랍니꺼?"

준이 미소를 짓고는 두 손으로 빈 컵을 내밀었다.

"나라를 잃아 묵은 거는 젠장맞을 우리 잘못이지예. "저도 알아예." 준이 계속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빌어먹을 양반 나리들이 우리를 팔아버렸으이. 배짱 있는 양반이 한 놈도 없지예."

양진과 선자는 부엌에 있는 식모들이 석탄 배달부의 매주 똑같은 열변에 낄낄거리고 있다는 걸 잘 알고 있었다.

"저야 무식쟁이지만 부지런히 일하는 일꾼입니더. 저는 일본 놈들한테 뺏기지 않을 낍니더." 준이 석탄 가루로 뒤덮인 잠바에서 깨끗하고 하얀 손수건을 꺼내 콧물을 닦았다. "개노무 새끼들. 아이고, 저는 그만 다음 집으로 가볼게예."

양진이 부엌으로 가면서 준에게 잠깐 기다리라고 했다. 양진은 준에게 감자 한 보따리를 건네주었다. 감자 하나가 떨어져 바닥에 뒹굴었다. 준이 바닥에 떨어진 감자를 집어서 잠바 주머니에 넣었다. "귀한 거는 잃어버리면 안 되지예."

"아지매한테 안부 전해주이소." 양진이 말했다.

"감사합니데이." 준이 급하게 신발을 신고 떠났다.

양진은 문간에 서서 준이 다음 집으로 들어갈 때까지 지켜보고 서 있었다.

줄기차게 이어지던 석탄 배달부의 고귀한 연설이 사라지자 집 안이 훨씬 썰렁하게 느껴졌다. 선자는 바닥에 무릎을 꿇고 앉아서 앞 쪽 방에서 집 안 전체로 이어지는 복도를 닦고 있었다. 선자의 나무토막처럼 핼쑥하고 탄탄한 몸은 엄마를 쏙 빼닮았다. 손이 빠르고 힘이 센 선자는 두 팔의 근육과 다리가 탄탄했다. 작달만하고 떡 벌어진 체격에다 몸이 튼튼해서 힘든 일도 잘 할 수 있었다.

얼굴이나 사지에서 섬세함은 찾아볼 수 없었지만 상당히 매혹적인 몸이었다. 예쁘다기보다는 잘 생긴 편이었다. 선자는 재빠르고 활기찬 몸짓과 밝은 태도로 어디서나 사람들 눈에 띄었다. 하숙인들은 쉬지 않고 선자에게 구애를 했지만 아무도 성공하지 못했다. 선자의 검은 눈동자는 매끈거리는 강가의 하얀 돌처럼 반짝거렸다. 선자가 웃을 때면 같이 웃지 않고서는 배길 수가 없었다.

선자의 아버지 훈이는 선자가 태어나는 그 순간부터 자신의 딸을 맹목적으로 사랑했다. 선자는 어린아이였을 때도 아버지를 행복하게 해드리는 일이 자신의 의무라고 생각했다. 걷는 법을 배우자마자 충성스러운 애완견처럼 아버지를 졸졸 따라다녔다. 물론 엄마도 존경햇지만, 지극했던 아버지의 사랑을 잊을 수가 없었다. 아버지가 돌아가시자 선자는 쾌활한 소녀에서 사려 깊은 젊은 여인으로 변했다.

정 씨 형제 가운데 누구도 결혼할 처지가 아니었지만, 맏형 곰부는 선자가 세상에 나가고 싶어 하는 남자에게 좋은 아내가 될 거라는 말을 몇 번이나 했다. 뚱보는 선자를 흠모하면서도 형수로 맞아들일 준비를 하고 있었다. 선자가 자기랑 똑같은 열여섯 살밖에 되지 않았는데도 말이다. 정 씨 삼 형제 중 누군가가 결혼을 할 수 있다면 첫째 인 곰보가 제일 먼저 아내를 맞아들일 것이었다.

하지만 선자가 모든 희망을 잃어버린 요즘, 그런 것들은 전혀 중요하지 않은 일이 되었다. 선자는 임신을 한 상태였고 아이 아버지는 선자와 결혼할 수 없었다. 일주일 전에 선자가 엄마에게 그 사실을 밝혔지만 다른 사람들은 아무도 몰랐다.

"아지매, 아지매." 두 식모 중 나이가 많은 식모가 소리를 질렀다. 하숙인들이 잠들어 있는 곳이었다. 양진이 방으로 달려갔고 선자도 걸레를 던지고 그 뒤를 따라갔다. "피예! 베개에! 흠뻑 젖었어예!"

복희가 깊이 숨을 들이마시며 마음을 가라앉히려 애썼다. 이렇게 목소리를 높이는 건 복희답지 않았다. 복희는 다른 사람들을 겁주려는 게 아니었다. 하지만 그녀는 하숙인이 이미 죽은 것인지 혹은 죽어가고 있는 중인지 알 수가 없었다. 너무 무서워서 가까이 갈 수도 없었다.

잠시 동안 아무도 입을 열지 않았다. 양진은 식모에게 방을 나가 밖에서 기다리라고 말했다.

"결핵인 것 같아예." 선자가 말했다.

양진이 고개를 끄덕였다. 하숙인의 상태가 훈이의 마지막 몇 주 동안의 상태와 비슷했다.

"약사를 불러온나." 양진이 복희에게 이렇게 말했다가 마음을 바꿨다. "아이다, 기다리 봐라. 니는 여 있는 게 낫겠다."

여전히 잠들어 있는 이삭은 붉어진 얼굴로 땀을 흘렸지만 자신을 내려다보는 여자들을 의식하지 못했다. 어린 식모 동희가 막 부엌에서 나오다가 헉하고 숨을 들어쉬었지만 곧장 언니의 주의에 입을 다물었다. 이삭은 어젯밤에 도착했을 때부터 얼굴이 창백하기는 했었다. 하지만 밝은 빛 아래에서 보니 잘생긴 얼굴이 웅덩이에 고인 더러운 빗물처럼 잿빛으로 변해 있었다. 베개는 기침할 때마다 튀어나온 붉은 피로 젖어 있었다.

"으음 . . . ." 양진은 깜짝 놀라서 걱정스럽게 말했다. "이 사람을 당장 옮기야겠다. 다른 사람들까지 아플 수 있데이. 동희야, 당장 곡간에 있는 것들 전부 다 꺼내라. 언능." 양진은 남편이 아플 때 사용했던 곡간으로 이삭을 옮기려고 했다. 하지만 남자를 들어서 옮기기보다는 남자가 일어나서 움직여주는 것이 훨씬 쉬울 것이었다.

양진은 이삭을 흔들어 깨우려고 이불 귀퉁이를 잡아당겼다.

"백 목사님, 목사님!" 양진이 목사의 팔뚝을 건드렸다. "목사님!"

마침내 이삭이 눈을 떴다. 이삭은 자신이 어디에 있는지 기억나지 않았다. 꿈속에서 이삭은 집 옆에 있는 과수원에서 사과나무에 핀 하얀 꽃을 바라보고 있었다. 정신이 차츰 돌아오자 이삭은 하숙집 주인을 알아볼 수 있었다.

"무슨 일 있나요?"

"결핵입니까?" 양진이 물어다. 분명히 목사는 자신의 상태를 알고 있으리라.

목사가 고개를 가로저었다.

아니요, 2년 전에 앓았지만 다 나았어요."

이삭은 자기 이마를 만져 보고는 열이 있음을 알아차렸다. 고개를 들자 머리가 너무 무거웠다.

"아, 알겠어요." 목사가 자기 베개에 묻은 붉은 핏자국을 보고 말았다. "죄송합니다. 제가 해가 될 줄 알았으면 이렇게 오지 말았어야 했는데. 떠나야겠어요. 여기 계신 분들을 위험하게 만들고 싶지 않아요." 이삭은 눈을 뜨고 있지 못할 만큼 피로를 느꼈다. 이삭은 평생동안 아파서 골골거렸다. 결핵은 그가 앓는 많은 병 중에서 최근에 앓았던 하나의 병에 불과했다. 이삭의 부모와 의사는 이삭에게 오사카에 가면 안 된다고 말했다. 형 요셉만이 이삭에게 오사카로 오라고 말했고 이삭은 형의 말을 따랐다. 오사카는 평양보다 훨씬 더 따뜻했고, 이삭이 평생 동안 허약한 인간으로 취급받는 것을 얼마나 싫어했는지 형 요셉은 잘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집으로 돌아가야겠어요." 이삭이 눈을 감은 채 말했다.

"그랬다가는 기차 안에서 죽을 낍니더. 낫기도 전에 악화될 거라꼬예. 일어나실 수 있겠십니꺼?" 양진이 물었다.

이삭이 몸을 일으켜 차가운 벽에 몸을 기댔다. 여행 중에도 피곤을 느끼기는 했지만 지금은 곰한테 떠밀리고 있는 것만 같은 느낌이었다. 이삭은 숨을 참았다가 벽에 대고 기침을 했다. 핏자국이 벽에 튀었다.

"다 나을 때까지는 여기 계시이소." 양진이 말했다.

양진과 선자는 서로를 쳐다보았다. 훈이가 결핵에 걸렸을 때 두 사람은 전염되지 않았다. 하지만 식모들은 그때 이곳에 없었고 다른 하숙인들도 보호해야 했다.

양진이 이삭의 얼굴을 쳐다보았다. "뒷방 까지 걸어갈 수 있갰어예? 다른 사람들하고 같이 계시면 안 됩니더."

이삭은 일어나려고 했지만 그럴 수가 없었다. 양진이 고개를 끄덕였다. 양진은 동희에게 약사를 데려오라고 하고 복희에게 부엌으로 가서 하숙인들 식사를 준비하라고 시켰다.

양진은 이삭을 요 위에 눕히고 요를 천천히 끌어서 곡간으로 향했다. 3년 전에도 남편 훈이를 이렇게 옮겼었다.

이삭이 중얼거렸다. "해를 끼치려는 생각은 아니었어요."

단지 바깥세상이 보고 싶었을 뿐인 젊은이는 자신이 평생 나을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달았으나 오사카까지는 갈 수 있다고 자신했다. 젊은이는 오만했던 스스로를 저주했다. 자신과 접촉했던 사람이 감염 되기라도 한다면 그들의 죽음은 자기 탓이리라. 이삭은 죄 없는 사람들을 죽이기 전에 자신이 먼저 빨리 죽기를 바랐다.

파친코 ⎟ Book 1. 고향 ⎟ 젊은 목사, 이삭 (1932년 11월) Pachinko ⎟ Buch 1. Heimatstadt ⎟ Junger Pastor, Isaac (November 1932) Pachinko ⎟ Book 1. Hometown ⎟ Young Pastor, Isaac (November 1932) Pachinko ⎟ Libro 1. Ciudad natal ⎟ Joven pastor, Isaac (noviembre de 1932). Pachinko ⎟ Libro 1. Città natale ⎟ Giovane pastore, Isaac (novembre 1932) Pachinko ⎟ Księga 1. Miasto rodzinne ⎟ Młody pastor, Isaac (listopad 1932) Пачинко ⎟ Книга 1. Родной город ⎟ Молодой пастор, Исаак (ноябрь 1932 г.)

🎵

파친코. Book 1. 고향. 젊은 목사, 이삭. Pachinko. Book 1. Hometown. The Young Pastor, Isaac.

동이 뜨자 정 씨 형제들이 돌아왔다. At sunrise, the Chung brothers returned. 天亮时,郑氏兄弟回来了。

뚱보는 방에 잠들어 있는 새로운 하숙인을 단번에 발견했다. Fatty spotted the new boarder asleep in his room at a glance. 胖子立刻发现新房客在自己的房间里睡着了。 뚱보가 양진에게 씩 웃으며 말했다. At dawn, the brothers returned on time 胖子笑着对杨金说道。

"아짐씨처럼 부지런히 일하는 사람이 이렇게 성공하니까 내가 다거시기하니 기쁘당께요. "I'm glad I'm a dick because someone as diligent as you, Mr. Azim, is so successful. “我很高兴像阿齐姆先生这样勤奋的人能够取得如此成功。 아짐씨 요리 솜씨가 부자들 귀에까지 들어갔는갑소잉. Mr. Azim's cooking skills have reached the ears of the richGapsoying. 阿齐姆先生的厨艺现在已经传到了富人的耳朵里。 이렇게 일본인 손님도 다 받고잉! I'm getting all these Japanese customers! 这就是我们吸引所有日本客户的方式! 저 사람한테는 우리 가난뱅이들 방세의 세 배는 받았지라?" He was paid three times the rent of us poor bastards, wasn't he?" “你向那个人付了我们穷人三倍的房租?”

선자가 뚱보를 보며 고개를 가로저었지만 뚱보는 알아차리지 못했다. The Zen master looked at the fat man and shook his head, but the fat man didn't notice. 老者看着胖子,摇了摇头,但胖子却没有注意到。 뚱보는 이삭의 양복 옆에 걸린 넥타이를 만지작거렸다. The fat man fiddled with the tie hanging on the side of Isaac's suit. 胖子把玩着挂在艾萨克西装旁边的领带。

"이건 양반네들이 대단한 사람 티 내려고 목에 두르는 거 아니당가?" "Isn't this something you guys wear around your necks to look like you're cool?" “这不是贵族戴在脖子上以示伟人的东西吗?” 올가미 맹키로 생겼는디. It looks like a lasso manky. 它看起来像一个绞索人。 이걸를 이래 자세히 보는 거는 처음이여! I've never looked at this so closely before! 我还是第一次看到这么详细的内容! 와, 허벌나게 부드럽네잉!" Wow, it's herbal and smooth!" 哇,好软啊!” 막내 뚱보가 이삭의 넥타이를 수염에 대고 문질렀다. The youngest fat man rubbed Isaac's tie against his beard. 最年轻的胖子用艾萨克的领带蹭着他的胡子。 "실크인가 보드라고. The youngest advice rubbed Isaac's tie with a beard. “是丝绸还是木板? 진짜 실크 올가미야!" A real silk lasso!" “这是一个真正的丝套!” 뚱보가 시끄럽게 웃었지만 이삭은 꼼짝도 하지 않았다. The fat man laughed loudly, but Isaac didn't move. 胖子哈哈大笑,但艾萨克却没有动。

"뚱보야, 만지지 말드라고." "Fatty, don't touch me." “胖子,别碰我。” 곰보가 엄한 목소리로 말했다. Gumbo said in a stern voice. 贡博严厉地说道。 큰형의 얼굴에는 얽은 자국이 있었고, 화를 내자 군대군대 움푹 팬 얼굴이 The oldest brother's face was scarred, and when he got angry, his face turned into an army of pockmarks. 大哥的脸上有伤痕,一生气,脸就变得像军人一样凹陷。 붉어졌다. Her face had tangle marks, and when she got angry, an army pitted face appeared. 我脸红。 아버지가 돌아가신 이후로 큰형이 두 동생을 보살펴 왔다. My oldest brother has been taking care of my two younger siblings since their father died. 自从父亲去世后,我的大哥一直照顾我的两个弟弟妹妹。

뚱보가 넥타이를 내려놓고 멋쩍은 표정을 지었다. The fat man dropped his tie and gave me a cool look. 胖子放下领带,表情有些尴尬。 뚱보는 곰보 형의 화를 돋우고 쉽지 않았다. Fatty angered Bear, and it wasn't easy. 胖子想要对自己的哥哥贡博发脾气可不容易。 정 씨 형제들은 목욕을 하고 식사를 한 후 모두 잠에 빠져들었다. 洗完澡,吃完饭,郑氏兄弟都睡了。 그들 옆에서 계속 잠들어 있던 새로운 하숙인이 A new boarder, who had been sleeping next to them the whole time, has a 一直睡在他们旁边的新寄宿生 이제 잠에서 살짝 깼는지 Now, if you've just woken up 你现在稍微醒了吗? 숨죽인 기침 소리가 이어졌다. A stifled cough followed. 随之而来的是一声低沉的咳嗽。

양진은 부엌으로 가서 식모들에게 Yang Jin goes to the kitchen and asks the maids 杨瑾去了厨房,跟管家说了一声 새 하숙인이 깨어나면 따뜻한 식사부터 챙겨주라고 말해두었다. I told the new boarder that when he woke up, I would make him a hot meal. 我告诉新寄宿生醒来后先给他吃顿热饭。 선자는 부엌 구석에 웅크리고 앉아 고구마를 The Zen master crouched in the corner of the kitchen, mashing a sweet potato into a 善子蹲在厨房的角落里吃着红薯。 북북 문질러 씻고 있었다. 엄마가 들어오던 나가든 고개조차 들지 않았다. I was scrubbing and washing. I didn't even look up to see if my mom was coming in or going out. 我一边擦一边洗。无论妈妈进来还是出去,我都没有抬起头。 지난 한 주 동안 두 사람은 필요할 때만 이야기를 했다. I was scrubbing and washing, and I didn't even raise my head like mine when my mother came in. 过去一周,两人只在必要时交谈。 식모들은 선자가 왜 저렇게 조용해졌는지 알 수 없었다. They couldn't figure out why he had become so quiet. 管家们想不通,老祖宗为何变得如此安静。

오후 늦게 정 씨 형제들이 일어나 다시 식사를 하고, Later in the afternoon, the Chung brothers wake up and eat again, 下午晚些时候,郑氏兄弟醒了,又吃饭了。 배 타기 전에 담배를 사러 간다고 나갔다. He went out to buy cigarettes before boarding the ship. 上船之前我出去买了烟。 저녁 교대 하숙인들은 아직 돌아오지 않아서 한두 시간 동안 하숙집이 The evening shift boarders hadn't returned yet, so for an hour or two, the boarding house would be in the 夜班的寄宿生还没有回来,所以寄宿处关闭了一两个小时。 조용했다. 很安静。 바닷바람이 숨구멍이 많은 벽과 창 가장자리를 뚫고 들어와 방과 방 사이의 The sea breeze pushes through the edges of the many porous walls and windows, causing the room-to-room 海风穿透多孔的墙壁和窗户边缘,在房间之间创造出空间。 짧은 복도가 꽤 쌀쌀했다. It was quite chilly in the short hallway. 短短的走廊很冷。

양진은 여자들이 잠자는 아늑한 방의 따뜻한 아랫목에 양반다리를 하고 앉아 있었다. Yang Jin sat cross-legged in the warmth of the cozy room where the women slept. 杨金盘腿坐在女人们睡觉的舒适房间温暖的地板上。 대여섯 벌은 되는 하숙인들의 낡은 바지 더미 가운데 한 벌을 수선하는 중이었다. I was mending a pair of pants from a pile of half a dozen boarders' old pants. 他正在修补五六条旧寄宿生裤子中的一条。 남자들 옷을 깨끗하게 빨지 못하는 경우도 종종 있었지만, Although the men's clothes were often not clean, 经常出现男士衣服洗不干净的情况。 남자들은 돈을 아주 적게 내서 그런지 별로 신경 쓰지 않았다. The men paid very little, so they didn't really care. 男人们并不真正关心,也许是因为他们付的钱很少。

"뭐, 또 더러워질 텐데요잉." "Well, it's going to get dirty again." “哎呀,又要脏了。” 뚱보는 이렇게 푸념했지만 형들은 깨끗한 옷을 더 좋아했다. The fat man grumbled, but his brothers preferred clean clothes. 胖子这样抱怨,他的兄弟们却更喜欢干净的衣服。 양진은 빨래를 하고 나서 할 수 있는 한 옷을 수선했다. Dongbu complained like this, but the older brothers preferred clean clothes 洗完衣服后,杨金尽力修补衣服。 적어도 일 년에 한 번은 더 이상 수선하거나 깨끗하게 빨수 없는 셔츠와 윗도리의 깃을 갈았다. At least once a year, I change the collars of shirts and tops that I can no longer mend or wash clean. 我每年至少更换一次无法再修补或清洗干净的衬衫和上衣的领子。 새로 온 하숙인이 기침을 할 때마다 옷더미에 파묻힌 양진의 고개가 올라갔다. Every time the new boarder coughed, Yang Jin's head, buried in a pile of clothes, would rise. 每当新寄宿生咳嗽一声,埋在衣服堆里的杨金就会抬起头来。 양진은 바닥 청소를 하고 있는 딸보다 바느질에 더 집중하려고 애썼다. The head of both parents, who were buried in this, went up. 杨金试图把更多的注意力放在缝纫上,而不是她正在擦地板的女儿身上。 노란색 파라핀 지를 깔아놓은 바닥은 짧은 빗자루로 하루에 두 번 쓸고 나서 깨끗한 걸레로 닦았다. The floor, lined with yellow paraffin paper, was swept twice a day with a short broom and then wiped with a clean rag. 地板上铺着黄色石蜡纸,每天用短扫帚清扫两次,然后用干净的拖把擦干净。

그때 현관문이 천천히 열려서 양진과 선자가 동시에 고개를 들었다. Just then, the front door slowly opened, and Yang Jin and Sun Tzu poked their heads out at the same time. 这时,前门缓缓打开,阳金和善子同时抬起头来。 석탄 배달부, 준이 돈을 받으러 온 것이었다. Yang Jin and Seonja raised their heads at the same time 运煤的阿俊来收钱了。

양진이 일어나서 나갔다. Yang Jin got up and left. 杨金起身离开。 선자는 고개를 까닥하고는 다시 청소를 했다. The Zen master shook his head and went back to cleaning. 先生点点头,继续打扫卫生。

"아지매는 좀 어떠십니꺼?" "How is she doing?" “阿吉梅,感觉怎么样?” 양진이 물었다. Yang Jin asked. 杨金问道。 석탄 배달부의 아내는 위가 좋지 않아서 몸져눕는 경우가 잦았다. The coal delivery man's wife had a bad stomach and was often bedridden. 送煤人的妻子胃不好,经常卧床不起。

"오늘 아침에는 일찍 일나드만 시장 나갔다 아입나꺼. "I went to the market early this morning. “今天一早我去了伊尔纳德曼市场。 잠시도 돈을 안 벌고는 못 살겠는 모냥이지예. I can't live without making money for a minute. 就好像一刻不赚钱就活不下去一样。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가 잘 아시잖아예." You know what he's like." “你很清楚他是一个什么样的人。” 준이 자랑스럽게 말했다. June said proudly. 君得意的说道。

"아저씨는 참 운도 좋소." "You're a very lucky man." “你太幸运了。” 양진이 지갑을 꺼내서 석탄 값을 치렀다. Yang Jin took out his wallet and paid for the coal. 杨金掏出钱包,付了煤钱。

"아지매요, 손님들이 다 아지매 같으면 저는 배를 곯을 일이 없을 낍니더. "Ajimae, if all my guests were like Ajimae, I wouldn't be hungry. “阿吉梅,如果所有的客人都像阿吉梅一样,我就不会饿了。 항상 이래 제날짜에 값을 치러주시니." 준이 이 즐겁게 껄껄 웃었다. You always pay on time." June chuckled merrily. “你总是按时付钱。”Jun高兴地笑道。

양진도 미소를 지었다. Yang Jin smiled. 杨金也笑了。 매주 준은 석탄 값을 제때 치르는 사람이 없다고 불평했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먹을 것을 줄여 가며 석탄 값을 마련했다. Every week, Jun would complain that no one was paying for coal on time, but most people would cut back on what they ate to pay for it. 琼每周都会抱怨没有人按时支付煤炭费用,但大多数人通过减少食物来支付煤炭费用。 올겨울은 너무 추워서 석탄 없이는 지낼 수 없었다. This winter was so cold that we couldn't get by without coal. 今年冬天很冷,没有煤我们就过不下去。 약간 뚱뚱한 석탄 배달부는 수금을 하러 다니면서 물 한 사발과 간식을 얻어먹었다. The slightly fat coal delivery man got a bowl of water and a snack as he went around collecting. 稍微胖一点的煤工去收钱时得到了一碗水和一份零食。 그러니 이렇게 식량이 귀할 때에도 절대 굶을 일이 없었다. So even when food was scarce, we never went hungry. 因此,即使食物匮乏,也永远不会挨饿。 그의 아내는 시장에서 미역을 잘 팔아 많은 돈을 벌었다. His wife made a lot of money selling seaweed in the market. 他的妻子在市场上卖海藻赚了很多钱。

"저짝에 아래쪽에 사는 못되처먹은 이가 놈이 돈을 토해 내지를 않아가지고 . . . ." "There's a meanie down there who won't stop spitting out his money and . . . ." “住在楼下的那个讨厌鬼不会把钱吐出来的……”

"어째 만사가 다 쉽게 풀리겠십니꺼. That mate lives downstairs and the first eater doesn't vomit this money “事情哪能那么容易解决? 다들 어려운 일은 있다 아입니꺼." Let's take it and get it, will everything cool down? “每个人都会有困难的时候,对吗?”

"마, 그렇기는 해도. "Well, yes, but. “是啊,即便如此。 그래도 아지매는 갱상도 최고의 요리사라서 하숙집에 손님들을 가득하다 아입니꺼. Still, she's the best cook in Gangsang, so her boarding house is full of customers. 尽管如此,阿吉梅还是江桑道最好的厨师,所以宿舍里挤满了顾客。 목사님도 지금 여 계시지예? The pastor is here, isn't he? 牧师也来了吗? 목사님이 잘 곳은 있든가예? Does the pastor have a place to sleep? 有牧师睡觉的地方吗? 아지매 도미 요리가 부산에서 최고라고 제가 목사님한테 말씀드렸거든예." I told the pastor that the ajimae sea bream is the best in Busan." “我告诉牧师,阿岛前的鲷鱼菜是釜山最好吃的。” 준은 다음 집으로 가기 전에 뭔가 얻어먹을 수 있을까 싶어 코를 킁킁거렸지만 맛있는 냄새는 나지 않았다. June sniffed her nose to see if she could get something to eat before heading to the next house, but she didn't smell anything tasty. 君闻了闻,看看能不能弄点吃的,然后就往隔壁家走去,但并没有闻到什么好吃的味道。

양진은 딸을 흘낏 돌아보았다. Yang Jin glanced back at his daughter. 杨金回头看了一眼女儿。 선자는 바닥 청소를 그만두고 석탄 배달부에게 먹을 것을 챙겨 주려고 부엌으로 갔다. The Zen master stopped sweeping the floor and went to the kitchen to get the coal man something to eat. 好心人不再扫地,去厨房给煤炭送货员喂饭。

"근데 그 젊은 목사님이 10년 전에 여기 묵었던 자기 형님한테서 아지매 요리 솜씨를 들었다 카든데 알고 계셨십니꺼? "But did you know that the young pastor said he heard about your cooking from his brother who stayed here ten years ago? “但是你知道吗,年轻的牧师的厨艺是跟十年前留在这里的哥哥学的? 역시 가슴보다는 배를 채워 줘야 한다니까요!" After all, you're supposed to fill your stomach, not your chest!" 毕竟,你应该填饱肚子而不是胸部!”

"목사님?" 양진이 어리둥절한 표정을 지었다. After all, I have to fill my stomach rather than my chest.

"그 젊은 목사님은 북쪽에서 왔다가 카데요. "The young pastor is from up north. 어젯밤에 아지매 집을 찾아서 거리를 헤매고 계시드라꼬예. I was wandering the streets last night, looking for my aunt's house. 昨晚,我在街上闲逛,寻找姐姐的家。 백이삭이라꼬. 훤칠하이 잘생깄데예. He said he was wandering the streets looking for Ajime's house last night. 제가 아지매 집 보여주고 들릴라꼬 그캤는데 조가 놈한테 가야 했거든예. I told him I was gonna show him your place and stop by, but he had to go to him. Yeah. 我让他带我看看他的房子,然后过来,但乔不得不去找他。 조가 놈이 한 달을 요리조리 피하드마는 드디어 돈을 준다 캐가지고 . . . ." Joe's been cooking for a month Fihadma finally gives him his money and . . . ." 乔做饭一个月后,终于给了我钱。 。 。 ”。

"아 . . . . " "Ah . . . ." “啊……”

어쨌든 제가 그 목사님한테 집사람 위가 안 좋은데 너무 열심히 일한다 카니까 그 목사님이 당장 기도를 해주겠다 카면서 고개를 숙이고 눈을 감데예. Anyway, when I told the pastor that my wife has stomach problems but that she works very hard, the pastor said he would pray for me right away while he bowed his head and closed his eyes. 그 쭝얼거리는 소리를 믿는 건 아니지만 뭐 해가 되는 것 같진는 않더라고예. I don't believe in those mumbling sounds, but it doesn't seem to do any harm. 我不相信那种呜呜声,但它似乎没有造成任何伤害。 그 목사님 윽시로 잘생깄지예? The pastor is very handsome, isn't he? 오늘 간 다 컵디까? 인사해야 하는데." Do you have a cup of coffee today? I need to say hello." 今天你带杯子去了吗? “我得打个招呼。”

선자가 따뜻한 보리차 한 잔과 김이 모락모락 나는 고구마를 그릇에 담아 가져왔다. The Zen master brought a cup of hot barley tea and a bowl of steaming sweet potatoes. 那位先生端来了一杯温热的大麦茶和一碗热气腾腾的红薯。 석탄 배달부 는 바닥의 방석에 털썩 주저앉아 따뜻한 고구마를 게걸스럽게 먹어치웠다. The coal man plopped down on a cushion on the floor and gorged himself on warm sweet potatoes. 煤炭送货员扑倒在地板上的垫子上,狼吞虎咽地吃着热乎乎的红薯。 조심스럽게 고구마를 씹어 먹으면서 그는 다시 말을 꺼내기 시작했다. Carefully chewing his sweet potato, he began to speak again.

"오늘 아침에 집사람한테 몸이 좀 어떤가 물었는데 집사람이 그래 나쁘지 않다 카면서 일하러 갔다 아입니꺼! "I asked my wife how she was feeling this morning and she said, 'Not too bad,' and then she went to work! “今天早上,我问我妻子感觉怎么样,她说没那么糟糕,然后就去上班了,宝贝! 그 목사님 기도 덕분인지도 모르겠네예. 하!" Maybe it's because of that pastor's prayer. Ha!" 也许是因为牧师的祈祷。在下面!”

"가톨릭 신자라 캅디꺼?" 양진은 준의 말을 그렇게 자주 끊고 싶지 않았지만 "Because you're Catholic?" Yang Jin didn't want to interrupt Jun so often, but he knew that the 몇 시간이나 쉬지 않고 떠들어댈 수 있는 중과 이야기를 나누려면 어쩔 도리가 없었다. I had no choice but to talk to Zhong, who could talk nonstop for hours. 我不可能和一个能连续几个小时不停地说话的人交谈。 남편은 항상 준이 남자치고는 말이 너무 많다고 말하곤 했다. My husband always said that Jun talked too much for a man. 我老公总说君对于一个男人来说话太多了。 "신부라예?" "Bride?" “你是新娘吗?”

"아니라예. 그거랑은 좀 다릅니더. 100 Pastor went to Osaka, where a priest who can marry as a result of the reformation lives. 백 목사님은 개신교라예. 결혼할 수 있는 성직자. Rev. White is a Protestant, which means he is a clergyman who can marry. 白牧师是一位新教徒。可以结婚的牧师。 행님이 사는 오사카로 간다고 카던데예. I'm going to Osaka, where you live. 그 행님 이라는 사람은 만난 기억이 없네예." I don't remember meeting this person, Mr. Rowe." 준은 또 고구마를 먹고 보리차를 홀짝거렸다. June ate another sweet potato and sipped barley tea. 君又吃了红薯,喝了大麦茶。

양진이 틈을 타서 끼어들기 전에 준이 또 말을 이어나갔다. Before Yangjin could interrupt, Jun spoke up again. 不等阳金趁机插嘴,君又继续说道。 "히로히또 그 새끼가 우리나라를 집어 삼키드만 이 땅하고 쌀, 생선을 다 훔쳐 갔지예. "Hirohito, that bastard has taken our country and swallowed it whole, stealing all the land, rice, and fish. “裕仁,那个混蛋吞掉了我们的国家,却偷走了我们所有的土地、大米和鱼。 인자는 젊은이들까지 빼앗아가고 있으니." The factor is taking away the young people." 준이 한숨을 쉬고 고구마를 한 입 더 베어 물었다. June sighed and took another bite of sweet potato. 君叹了口气,又咬了一口红薯。 "일본으로 가는 젊은 놈들을 탓 하는 건 아입니더. "I don't blame the young guys who go to Japan. “我认为你不应该责怪去日本的年轻人。 이 땅에서는 돈을 벌 수가 없으니까 별 수가 없지 예. You can't make money in this land, so you can't do much about it, yeah. 你无能为力,因为你在这个国家赚不到钱。 저는 너무 늦었지만 머스마가 있었으면 . . . ." It's too late for me, but if I had a musma . . . ." 준은 아들이 없었기 때문에 잠시 말을 멈추고 슬픔에 잠겼다. June paused and looked sad because she didn't have a son. 琼停顿了一下,看上去很悲伤,因为她没有儿子。 "하와이로 보냈을 낍니더. "I would have sent it to Hawaii. 거기서 집사람네 똑똑한 조카가 설탕 농장을 하고 있거든예. My wife's smart nephew has a sugar plantation thereYes. 我妻子聪明的侄子在那里经营一家糖农场。 일이야 힘들다 카지만 뭐 어떻십니꺼? It's hard work, but what can you do? 저 후레자식들 밑에서 일 안 해도 되니까 된 거 아입니꺼. I'm glad I don't have to work for those assholes. 요전날 항구에 갔더니마는 그 개자식들이 저한테 뭐라 캤는가 아십니꺼? I was at the harbor the other day, and you know what those sons of bitches said to me? 前几天我去了港口,你知道那些混蛋对我说了什么吗? 제가 . . . . " 我是 。 。 。 。 ”

양진은 준의 욕설에 얼굴을 찌푸렸다. Yang Jin frowned at Jun's profanity. 阳金因俊的咒骂而皱起眉头。 집이 좁아서 부엌에 있는 여자들과 지금은 방을 닦고 있는 선자도 준의 이야기를 다 들을 수 있었다. The house was small enough that the women in the kitchen and the Zen master Jun, who was currently scrubbing the room, could hear everything she was saying. 다들 준의 이야기에 귀를 쫑긋 세우고 있을 타였다. Everyone's ears perked up to hear June's story. 大家都在认真听着Jun的故事。

"보리차 좀 더 주실랍니꺼?" "Would you like some more barley tea?"

준이 미소를 짓고는 두 손으로 빈 컵을 내밀었다. June smiled and held out her empty cup with both hands.

"나라를 잃아 묵은 거는 젠장맞을 우리 잘못이지예. "It's our own damn fault for losing the country, yeah. “我们失去了我们的国家,这是我们该死的错误。 "저도 알아예." 준이 계속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I know." June continued. “我知道。”俊继续说道。 "빌어먹을 양반 나리들이 우리를 팔아버렸으이. "Damn you, they sold us out. “你们这些该死的贵族出卖了我们。 배짱 있는 양반이 한 놈도 없지예." Not a single one of them has the balls." “没有一个有胆量的人。”

양진과 선자는 부엌에 있는 식모들이 석탄 배달부의 매주 똑같은 열변에 낄낄거리고 있다는 걸 잘 알고 있었다. Yang Jin and Sun Tzu were well aware that the maids in the kitchen were giggling at the coal man's weekly rant. 阳金和善子很清楚,厨房里的女佣们都在咯咯地笑,就像煤炭送货员每周都会说的那样。

"저야 무식쟁이지만 부지런히 일하는 일꾼입니더. "I am an ignoramus, but a diligent worker. 저는 일본 놈들한테 뺏기지 않을 낍니더." I'm not going to let the Japanese take it away from me." 준이 석탄 가루로 뒤덮인 잠바에서 깨끗하고 하얀 손수건을 꺼내 콧물을 닦았다. 琼从沾满煤尘的夹克里拿出一块干净的白手帕,擦了擦鼻子。 "개노무 새끼들. "Frogs. 아이고, 저는 그만 다음 집으로 가볼게예." I'm off to the next house."

양진이 부엌으로 가면서 준에게 잠깐 기다리라고 했다. You mustn't lose the ulcers. 양진은 준에게 감자 한 보따리를 건네주었다. Yang Jin handed Jun a bag of potatoes. 감자 하나가 떨어져 바닥에 뒹굴었다. A potato fell off and landed on the floor. 준이 바닥에 떨어진 감자를 집어서 잠바 주머니에 넣었다. June picked up the potato from the floor and put it in her jacket pocket. "귀한 거는 잃어버리면 안 되지예." "You don't want to lose anything valuable."

"아지매한테 안부 전해주이소." "Say hello to your aunt for me." “代我向你问好。” 양진이 말했다. 杨金说道。

"감사합니데이." 준이 급하게 신발을 신고 떠났다. "Thank you." June hurriedly put on her shoes and left.

양진은 문간에 서서 준이 다음 집으로 들어갈 때까지 지켜보고 서 있었다. Yang Jin stood in the doorway, watching as Jun entered the next house.

줄기차게 이어지던 석탄 배달부의 고귀한 연설이 사라지자 집 안이 훨씬 썰렁하게 느껴졌다. The house felt a lot quieter without the coal delivery man's noble speech. 随着煤炭送货员的豪言壮语消失,屋子里显得空荡了许多。 선자는 바닥에 무릎을 꿇고 앉아서 앞 쪽 방에서 집 안 전체로 이어지는 복도를 닦고 있었다. The Zen master was kneeling on the floor, sweeping the hallway that led from the front room to the rest of the house. 这位绅士跪在地板上,打扫从前厅到房子其他部分的走廊。 선자의 나무토막처럼 핼쑥하고 탄탄한 몸은 엄마를 쏙 빼닮았다. His body, lean and toned like a Zen master's tree trunk, looked just like his mother's. 他的身体像一块木头一样憔悴而坚固,很像他母亲的身体。 손이 빠르고 힘이 센 선자는 두 팔의 근육과 다리가 탄탄했다. Quick and strong, the Zen master had muscles in both arms and strong legs. 작달만하고 떡 벌어진 체격에다 몸이 튼튼해서 힘든 일도 잘 할 수 있었다. He was short, lean, and strong, so he could do a lot of hard work. 他身材矮小,体格粗壮,身体强壮,所以能够很好地完成困难的任务。

얼굴이나 사지에서 섬세함은 찾아볼 수 없었지만 상당히 매혹적인 몸이었다. There was no delicacy to be found in the face or limbs, but the body was quite mesmerizing. 面容和四肢都没有精致的地方,但是身材却很诱人。 예쁘다기보다는 잘 생긴 편이었다. It was more handsome than pretty. 她比漂亮更英俊。 선자는 재빠르고 활기찬 몸짓과 밝은 태도로 어디서나 사람들 눈에 띄었다. With his quick, energetic gestures and cheerful demeanor, the Zen master stood out wherever he went. 这位智者以其敏捷、活泼的动作和开朗的态度而引人注目。 하숙인들은 쉬지 않고 선자에게 구애를 했지만 아무도 성공하지 못했다. The boarders wooed the Zen master without ceasing, but none succeeded. 선자의 검은 눈동자는 매끈거리는 강가의 하얀 돌처럼 반짝거렸다. His black eyes sparkled like white stones on a smooth river. 圣人的黑色眼睛像平静河流中的白色石头一样闪闪发光。 선자가 웃을 때면 같이 웃지 않고서는 배길 수가 없었다. When he laughed, you couldn't learn without laughing with him. 每当圣人笑的时候,我都会情不自禁地跟着他一起笑。

선자의 아버지 훈이는 선자가 태어나는 그 순간부터 자신의 딸을 맹목적으로 사랑했다. Her father, Hun Yi, loved his daughter blindly from the moment she was born. 善子的父亲勋伊从善子出生的那一刻起就盲目地爱着女儿。 선자는 어린아이였을 때도 아버지를 행복하게 해드리는 일이 자신의 의무라고 생각했다. Even as a child, the Zen master felt it was his duty to make his father happy. 걷는 법을 배우자마자 충성스러운 애완견처럼 아버지를 졸졸 따라다녔다. As soon as he learned to walk, he followed his father around like a loyal pet dog. 물론 엄마도 존경햇지만, 지극했던 아버지의 사랑을 잊을 수가 없었다. Of course, I respected my mom, but I couldn't forget my dad's love for me. 아버지가 돌아가시자 선자는 쾌활한 소녀에서 사려 깊은 젊은 여인으로 변했다. When her father died, the Zen master transformed from a cheerful girl into a thoughtful young woman. 父亲去世后,神子从一个开朗的女孩变成了一个体贴的少妇。

정 씨 형제 가운데 누구도 결혼할 처지가 아니었지만, None of Mr. Chung's siblings were in a position to marry, 맏형 곰부는 선자가 세상에 나가고 싶어 하는 남자에게 좋은 아내가 될 거라는 말을 몇 번이나 했다. The eldest brother, Gombu, had said many times that the Zen master would make a good wife for a man who wanted to go out into the world. 大哥贡布多次告诉她,对于一个想要走出去闯荡世界的男人来说,她会是一个好妻子。 뚱보는 선자를 흠모하면서도 형수로 맞아들일 준비를 하고 있었다. The fat man admired the Zen master and was ready to take him as his brother-in-law. 胖子很欣赏这位圣人,准备纳她为嫂子。 선자가 자기랑 똑같은 열여섯 살밖에 되지 않았는데도 말이다. Even though the Zen master was only sixteen years old, just like him. 정 씨 삼 형제 중 누군가가 결혼을 할 수 있다면 첫째 인 곰보가 제일 먼저 아내를 맞아들일 것이었다. If any of the three Chung brothers were allowed to marry, Gombo, the eldest, would be the first to take a wife. 如果郑氏三兄弟中的任何一个能够结婚,长子贡博将第一个娶妻。

하지만 선자가 모든 희망을 잃어버린 요즘, 그런 것들은 전혀 중요하지 않은 일이 되었다. But these days, when the Zen master has lost all hope, none of that matters. 선자는 임신을 한 상태였고 아이 아버지는 선자와 결혼할 수 없었다. She was pregnant, and the father of the child could not marry her. 善子怀孕了,孩子的父亲不能娶善子。 일주일 전에 선자가 엄마에게 그 사실을 밝혔지만 다른 사람들은 아무도 몰랐다. The world drenched in the victim pillow

"아지매, 아지매." 두 식모 중 나이가 많은 식모가 소리를 질렀다. "Ajimae, Ajimae," the older of the two matrons yelled. “阿吉梅,阿吉梅。”两个管家中年长的一个尖叫起来。 하숙인들이 잠들어 있는 곳이었다. It was where the boarders were sleeping. 양진이 방으로 달려갔고 선자도 걸레를 던지고 그 뒤를 따라갔다. Yang Jin rushed to his room, and Sun Jia threw the rag and followed. 阳金跑进房间,善子扔下拖把跟在后面。 "피예! 베개에! 흠뻑 젖었어예!" "Bloody! On my pillow! I'm soaked!"

복희가 깊이 숨을 들이마시며 마음을 가라앉히려 애썼다. Bokhee took a deep breath, trying to calm her nerves. 이렇게 목소리를 높이는 건 복희답지 않았다. It wasn't like Bokhee to raise her voice like this. 복희는 다른 사람들을 겁주려는 게 아니었다. She wasn't trying to intimidate anyone. 하지만 그녀는 하숙인이 이미 죽은 것인지 혹은 죽어가고 있는 중인지 알 수가 없었다. But she couldn't tell if the boarder was already dead or dying. 但她无法判断房客是已经死了还是快要死了。 너무 무서워서 가까이 갈 수도 없었다. I was too scared to go near it.

잠시 동안 아무도 입을 열지 않았다. For a moment, no one spoke. 양진은 식모에게 방을 나가 밖에서 기다리라고 말했다. Yang Jin told Sik-Mo to leave the room and wait outside.

"결핵인 것 같아예." 선자가 말했다. "I think it's tuberculosis." Said the Zen master. “我认为这是结核病。”圣人说:

양진이 고개를 끄덕였다. Yang Jin nodded. 하숙인의 상태가 훈이의 마지막 몇 주 동안의 상태와 비슷했다. The boarder's condition was similar to Hoon's in his final weeks. Стан інтернованого був схожий на стан Хуна в останні кілька тижнів його життя.

"약사를 불러온나." "Get the pharmacist." 양진이 복희에게 이렇게 말했다가 마음을 바꿨다. Yang-jin says this to Bok-hee, then changes his mind. "아이다, 기다리 봐라. "Ida, wait. 니는 여 있는 게 낫겠다." You'd better stay." 你还是留下来比较好。”

여전히 잠들어 있는 이삭은 붉어진 얼굴로 땀을 흘렸지만 자신을 내려다보는 여자들을 의식하지 못했다. Still asleep, Isaac was red-faced and sweating, but he was oblivious to the women looking down at him. 艾萨克还在熟睡中,脸色通红,满头大汗,但他没有注意到那些低头看着他的女人。 어린 식모 동희가 막 부엌에서 나오다가 헉하고 숨을 들어쉬었지만 곧장 언니의 주의에 입을 다물었다. Dong-hee, the young maid, had just come out of the kitchen and gasped, but quickly shut up at her sister's warning. 年轻的女管家东熙刚从厨房出来,喘了口气,却立即打断了姐姐的注意力。 이삭은 어젯밤에 도착했을 때부터 얼굴이 창백하기는 했었다. Isaac had been pale since he arrived last night. 하지만 밝은 빛 아래에서 보니 잘생긴 얼굴이 웅덩이에 고인 더러운 빗물처럼 잿빛으로 변해 있었다. But in the bright light, his handsome face had turned ashen, like dirty rainwater in a puddle. 然而,当我在明亮的灯光下看去时,我英俊的脸变成了灰色,就像水坑里肮脏的雨水一样。 베개는 기침할 때마다 튀어나온 붉은 피로 젖어 있었다. The pillow was soaked with red blood that spurted out with each cough. 枕头上沾满了每次咳嗽都会流出来的红色血迹。

"으음 . . . ." 양진은 깜짝 놀라서 걱정스럽게 말했다. "Mmmm . . . ." Yang Jin was startled and said worriedly. "이 사람을 당장 옮기야겠다. Yangji pulled the pillar of fire 2 to shake Isaac and wake him up. 다른 사람들까지 아플 수 있데이. You could make other people sick. 동희야, 당장 곡간에 있는 것들 전부 다 꺼내라. 언능." Dong-hee, take out everything in between the songs right now. Unable." 양진은 남편이 아플 때 사용했던 곡간으로 이삭을 옮기려고 했다. Yang Jin wanted to move the grain to a field that her husband had used when he was sick. 하지만 남자를 들어서 옮기기보다는 남자가 일어나서 움직여주는 것이 훨씬 쉬울 것이었다. But it would have been much easier to get the man up and moving than to lift him. 然而,把这个人扶起来并移动它比抬起他并移动他要容易得多。

양진은 이삭을 흔들어 깨우려고 이불 귀퉁이를 잡아당겼다. Yang Jin shook Isaac and tugged at the ears of the comforter to wake him up. 杨金拉着毯子的一角,想把艾萨克摇醒。

"백 목사님, 목사님!" 양진이 목사의 팔뚝을 건드렸다. "Pastor Baek, Pastor Baek!" Yang Jin touched the pastor's forearm. “白牧师,牧师!”杨金摸了摸牧师的小臂。 "목사님!"

마침내 이삭이 눈을 떴다. Finally, Isaac opened his eyes. 이삭은 자신이 어디에 있는지 기억나지 않았다. The pastor shook his head ah no 꿈속에서 이삭은 집 옆에 있는 과수원에서 사과나무에 핀 하얀 꽃을 바라보고 있었다. In his dream, Isaac was in the orchard next to his house, looking at the white blossoms on the apple trees. 在梦中,艾萨克看着他家旁边果园里一棵苹果树上盛开的白色花朵。 정신이 차츰 돌아오자 이삭은 하숙집 주인을 알아볼 수 있었다. As Isaac regained his senses, he recognized the owner of the boarding house.

"무슨 일 있나요?" "What's going on?"

"결핵입니까?" I'm sorry, I wish I had known 양진이 물어다. Yang Jin asks. 杨金问道。 분명히 목사는 자신의 상태를 알고 있으리라. Surely the pastor is aware of his condition. 牧师当然知道他的情况。

목사가 고개를 가로저었다. The pastor shook his head. 牧师摇摇头。

아니요, 2년 전에 앓았지만 다 나았어요." No, I had it two years ago, but I'm cured."

이삭은 자기 이마를 만져 보고는 열이 있음을 알아차렸다. Isaac touched his forehead and realized he had a fever. 고개를 들자 머리가 너무 무거웠다. When I lifted my head, it was too heavy.

"아, 알겠어요." 목사가 자기 베개에 묻은 붉은 핏자국을 보고 말았다. "Oh, I see." The pastor looked at the red stain of blood on his pillow. "죄송합니다. 제가 해가 될 줄 알았으면 이렇게 오지 말았어야 했는데. I shouldn't have come here if I knew it was going to hurt me. 떠나야겠어요. I have to leave. 여기 계신 분들을 위험하게 만들고 싶지 않아요." I don't want to endanger anyone here." 이삭은 눈을 뜨고 있지 못할 만큼 피로를 느꼈다. Isaac felt so tired that he could barely keep his eyes open. 이삭은 평생동안 아파서 골골거렸다. Isaac had been in pain his entire life. 결핵은 그가 앓는 많은 병 중에서 최근에 앓았던 하나의 병에 불과했다. Tuberculosis was just the latest of many illnesses he had suffered. 肺结核只是他最近患的众多疾病之一。 이삭의 부모와 의사는 이삭에게 오사카에 가면 안 된다고 말했다. Isaac's parents and doctors told him he shouldn't go to Osaka. 형 요셉만이 이삭에게 오사카로 오라고 말했고 이삭은 형의 말을 따랐다. Only his brother Joseph told Isaac to come to Osaka, and Isaac did as he was told. 只有他的哥哥约瑟夫告诉以撒来大阪,以撒听从了他哥哥的话。 오사카는 평양보다 훨씬 더 따뜻했고, 이삭이 평생 동안 허약한 인간으로 취급받는 것을 얼마나 싫어했는지 형 요셉은 잘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Osaka was much warmer than Pyongyang, and his brother Joseph knew how much Isaac hated being treated as a weakling his entire life. 大阪比平壤温暖得多,他的哥哥约瑟夫很清楚以撒一生有多么讨厌被当作弱者对待。

"집으로 돌아가야겠어요." "I need to go home." 이삭이 눈을 감은 채 말했다. Isaac said with his eyes closed.

"그랬다가는 기차 안에서 죽을 낍니더. "If you do, you'll die on the train. “如果你这样做,你最终会在火车上吃粥。 낫기도 전에 악화될 거라꼬예. It's going to get worse before it gets better. 일어나실 수 있겠십니꺼?" Can you get up?" “你能起来吗?” 양진이 물었다.

이삭이 몸을 일으켜 차가운 벽에 몸을 기댔다. Isaac pushed himself up and leaned against the cold wall. 여행 중에도 피곤을 느끼기는 했지만 지금은 곰한테 떠밀리고 있는 것만 같은 느낌이었다. I was tired on the trip, but now I felt like I was being pushed around by a bear. 一路上我感觉很累,但现在感觉就像被熊推来推去。 이삭은 숨을 참았다가 벽에 대고 기침을 했다. Isaac held his breath and coughed against the wall. 핏자국이 벽에 튀었다.

"다 나을 때까지는 여기 계시이소." "Stay here until you're better." 양진이 말했다.

양진과 선자는 서로를 쳐다보았다. Yang Jin and Sun Jia looked at each other. 훈이가 결핵에 걸렸을 때 두 사람은 전염되지 않았다. When Hoon contracted tuberculosis, the two were not contagious. 当Hoon患上肺结核时,两人并没有被感染。 하지만 식모들은 그때 이곳에 없었고 다른 하숙인들도 보호해야 했다. But the matrons weren't here, and the other boarders had to be protected. 但当时管家并不在这里,其他寄宿生也必须受到保护。

양진이 이삭의 얼굴을 쳐다보았다. "뒷방 까지 걸어갈 수 있갰어예? "You were able to walk to the back room? 다른 사람들하고 같이 계시면 안 됩니더." You shouldn't be with other people."

이삭은 일어나려고 했지만 그럴 수가 없었다. Isaac tried to get up, but he couldn't. 양진이 고개를 끄덕였다. Yang Jin nodded. 양진은 동희에게 약사를 데려오라고 하고 복희에게 부엌으로 가서 하숙인들 식사를 준비하라고 시켰다. Yang-jin tells Dong-hee to get the pharmacist and Bok-hee to go to the kitchen to prepare a meal for the boarders.

양진은 이삭을 요 위에 눕히고 요를 천천히 끌어서 곡간으로 향했다. Yang Jin laid Isaac on the yaw and slowly dragged the yaw toward the gap. 3년 전에도 남편 훈이를 이렇게 옮겼었다. I moved my husband Hoon like this three years ago.

이삭이 중얼거렸다. Isaac muttered. "해를 끼치려는 생각은 아니었어요." "I didn't mean to do any harm." “我没有任何伤害的意思。”

단지 바깥세상이 보고 싶었을 뿐인 젊은이는 자신이 평생 나을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달았으나 오사카까지는 갈 수 있다고 자신했다. The young man, who just wanted to see the outside world, realized that he would never get better, but he was confident that he could make it to Osaka. 这个只想看看外面世界的年轻人意识到自己永远不会好起来,但他有信心自己能到达大阪。 젊은이는 오만했던 스스로를 저주했다. The young man cursed himself for his arrogance. 자신과 접촉했던 사람이 감염 되기라도 한다면 그들의 죽음은 자기 탓이리라. If anyone you come into contact with becomes infected, you will be responsible for their death. 如果任何与您接触过的人被感染,您将对他们的死亡负责。 이삭은 죄 없는 사람들을 죽이기 전에 자신이 먼저 빨리 죽기를 바랐다. Isaac hoped that he would die quickly before killing innocent people. 艾萨克希望在杀害无辜者之前尽快死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