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

Bang Bang's Audio Blog, Movie: Taking Woodstock(2009)

http://lang-8.com/117072/journals/581564

오늘 저녁 나는 ' 테이킹 우드스탁 Taking Woodstock(2009)' 이라는 영화를 보았습니다.

오늘 영화를 보러 가게 된 연유는 아래와 같습니다.


"오늘 낮에 친구 문자가 날아 왔는데 오늘 우리 영화 볼까? 괜찮아?" 그래서 나는 즉시 답을 보냈습니다. " 좋지! 그럼, 3시 반에 만나! 그래서 우리 셋은 갑자기 영화를 보게 된 거랍니다.

마침 며칠 전 신문 칼럼 난에서 이 영화의 평론을 보았는데, 거기에서 경찰이 헬멧에 꽃을 꽂은 장면을 언급 했더군요. 아마 그녀는 그 장면이 가장 인상 깊었었나 봅니다.

그러면, 지금 이 영화에 대해서 간단히 말 해 볼게요.
이 영화는 배경이 1960년대로 작은 마을에서 록 페스티발을 열기 위해 준비 하는 청년 이야기며, 실제 사실을 바탕으로 한 영화라고 합니다.

여기에서 우리는 히피들의 다양한 모습과 행동들을 볼 수 있어 흥미롭습니다.
감독 '이 안' 은 이미 ‘[Brokeback Mountain]' 그리고 ‘[色, 戒, Lust, Caution)] 등 유명한 영화를 찍었습니다. 그러나 그 대부분의 영화들의 주제가 무거운 반면에, 이 영화에서는 유쾌하고 유머스러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어찌 되었던 간에 30~40년 전의 사회로 돌아가 함께 즐길 수 있어서 꽤 괜찮았습니다.
그럼, 모두 안녕히 주무셔요!

※---아~~ 또 여러분들에게 알려 주고 싶은 재미있는 부분들은, 수많은 히피족들이 강에서 전라로 자연스럽게 목욕을 하는 장면이나, 마약, 동성애 등등의 장면 등 히피들의 모습들을 자연스러운 각도에서 찍은 점 입니다.
이는 어둡고 무거운 각도에서 벗어나 모두 유쾌하고 유머스러운 한 각도에서 찍은 점이며, 이는 또 ‘[Brokeback Mountain]과는 완전히 다른 모습입니다
그래서 저도 그들/히피들과 함께 가벼운 소풍을 간 듯한 느낌으로 이 영화를 즐길 수 있었습니다.



Want to learn a language?


Learn from this text and thousands like it on LingQ.

  • A vast library of audio lessons, all with matching text
  • Revolutionary learning tools
  • A global, interactive learning community.

Language learning online @ LingQ

http://lang-8.com/117072/journals/581564

오늘 저녁 나는 ' 테이킹 우드스탁 Taking Woodstock(2009)' 이라는 영화를 보았습니다.

오늘 영화를 보러 가게 된 연유는 아래와 같습니다.


"오늘 낮에 친구 문자가 날아 왔는데 오늘 우리 영화 볼까? 괜찮아?" 그래서 나는 즉시 답을 보냈습니다. " 좋지! 그럼, 3시 반에 만나! 그래서 우리 셋은 갑자기 영화를 보게 된 거랍니다.

마침 며칠 전 신문 칼럼 난에서 이 영화의 평론을 보았는데, 거기에서 경찰이 헬멧에 꽃을 꽂은 장면을 언급 했더군요. 아마 그녀는 그 장면이 가장 인상 깊었었나 봅니다.

그러면, 지금 이 영화에 대해서 간단히 말 해 볼게요.
이 영화는 배경이 1960년대로 작은 마을에서 록 페스티발을 열기 위해 준비 하는 청년 이야기며, 실제 사실을 바탕으로 한 영화라고 합니다.

여기에서 우리는 히피들의 다양한 모습과 행동들을 볼 수 있어 흥미롭습니다.
감독 '이 안' 은 이미 ‘[Brokeback Mountain]' 그리고 ‘[色, 戒, Lust, Caution)] 등 유명한 영화를 찍었습니다. 그러나 그 대부분의 영화들의 주제가 무거운 반면에, 이 영화에서는 유쾌하고 유머스러운 모습을 보여줍니다.

어찌 되었던 간에 30~40년 전의 사회로 돌아가 함께 즐길 수 있어서 꽤 괜찮았습니다.
그럼, 모두 안녕히 주무셔요!

※---아~~ 또 여러분들에게 알려 주고 싶은 재미있는 부분들은, 수많은 히피족들이 강에서 전라로 자연스럽게 목욕을 하는 장면이나, 마약, 동성애 등등의 장면 등 히피들의 모습들을 자연스러운 각도에서 찍은 점 입니다.
이는 어둡고 무거운 각도에서 벗어나 모두 유쾌하고 유머스러운 한 각도에서 찍은 점이며, 이는 또 ‘[Brokeback Mountain]과는 완전히 다른 모습입니다
그래서 저도 그들/히피들과 함께 가벼운 소풍을 간 듯한 느낌으로 이 영화를 즐길 수 있었습니다.


×

We use cookies to help make LingQ better. By visiting the site, you agree to our cookie policy.